구독신청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회사소개
 
테마영상 > 별천지(VPR)
BMW 코리아, 더욱 진화된 뉴 X5 출시!
김정훈 기자 | 작성 : 2010-05-20 12:00:10
보다 강력해진 오리지널 사륜구동 SAV!
새로운 엔진과 동급 최초 8단 자동변속기 적용, 최상의 성능 및 연료 효율성 발휘

[천지일보=김정훈 기자]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19일 더욱 강력해진 성능과 우수한 효율성을 자랑하는 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SAV, Sports Activity Vehicle) ‘BMW 뉴 X5’를 출시했다.

이번에 새로 출시한 뉴 X5의 모든 라인업은 BMW의 이피션트다이내믹스(EfficientDynamics) 기술을 적용, 성능은 물론 우수한 연료 효율성을 갖추고 있다.

새롭게 장착된 8단 자동변속기는 보다 세분화된 기어비를 제공해 역동성과 효율성을 동시에 강화했고 도로상황에 따라 자동으로 앞뒤 토크를 배분해 주는 인텔리전트 사륜구동 시스템인 BMW xDrive는 온로드와 오프로드 등 어떠한 환경에서도 강력한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연료 소비량과 CO2 배출량은 이전 모델에 비해 최대 10%까지 감소해 친환경성도 갖췄다

이번에 선보이는 모델은 BMW X5 xDrive35i, X5 xDrive50i 등 2가지 가솔린 모델과 X5 xDrive30d 디젤모델 등 총 세 가지.

최고급 모델인 BMW X5 xDrive50i는 고정밀 직분사 방식이 적용된 V8 트윈터보 엔진이 장착돼 최고출력 407마력과 최대토크 61.2kg.m의 뛰어난 성능을 자랑하며, BMW X5 xDrive35i는 고정밀 직분사 방식과 가변식 밸브트로닉이 적용된 직렬 6기통 엔진이 탑재되어 306마력의 출력과 40.8kg.m의 토크를 낸다. 또한 차세대 커먼레일 디젤엔진이 장착된 BMW X5 xDrive30d는 245마력의 최고출력 55.1kg.m 토크와 함께 EU테스트에서 연료소비량 7.4l/100km, CO2 배출량 195g/km을 기록하는 등 우수한 효율성을 자랑한다.

뉴 X5는 앞, 뒤 범퍼 디자인을 새롭게 해 보다 강렬한 인상을 주며, 새로 디자인된 후미등은 각각 두 개의 LED 라이트 뱅크를 포함해, 야간 주행 시 BMW의 전형적인 L자형 디자인을 완성시킨다.

판매가격은 BMW 뉴 X5 xDrive30d가 9170만원, 뉴 X5 xDrive35i가 9690만원, 뉴 X5 xDrive50i가 1억 2980만원(VAT 포함)이다.

X5는 지난 1999년 스포츠 액티비티 비히클(SAV)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며 첫 출시된 이후 전세계적으로 160만 대이상 판매되었으며, BMW의 기술력과 편의 및 안전장치, 주행성능의 조화로 프리미엄 SUV 시장에서 리더의 위치를 확고히 하고 있다.
 
뉴스영상 > 사회
미뤄진 수능 시작, 포항 수험생 “3년 준비한 수능 잘 치고 올게요”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천지일보구독신청 | 글마루정기구독신청 | 기사제보 | 고충처리제도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사이트맵
㈜천지일보    등록번호: 서울 아00902     등록일: 2009년 7월 10일     제호: 뉴스천지    발행인: 이상면     편집인: 이상면
주소: 서울시 용산구 청파로89길31(서계동) 코레일유통 빌딩 4층     발행일자: 2009년 9월 1일    청소년보호책임자: 황금중

Copyright © 뉴스천지. All rights reserved.